[카카 생각] #29 나에 대한 평가를 듣고싶다.

가끔은 주변 사람들에게 나를 평가 받고 싶다.
역할,위치 때문에 평가받을 기회가 많지 않다.

이번 선거를 보며 민심?? 무엇이 정확한 민심이라
정의하긴 어렵지만 다수에 선택을 민심으로 보는것이 맞을것 같다.
다수에 의견이 평가라고 보는것이 맞을것 같다.

나를 기준으로 가정, 직장 , 친구 , 동호회 , 협회 등등..
그럼 나에 대한 평가는???

사람은 누구나 자신을 가장 소중하게 여긴다.
그래서 좋은 평가는 달게 받고
안좋은 평가는 쓰게 뱉는다. 그리고 부정한다.
모든사람이 그러건 아니지만 대부분 그렇다.

내가 속한 조직에는 360도 평가라는 것을 1년에 한번씩 한다.
부하직원이 상사를 평가하는데 재밌는 결과를 많이 보게된다.
상사에 평소 직원들과 인간관계를 볼 수 있다.
아주 조용한 친구로 알았던 친구가 직원들에겐 인기가 많은 경우
항상 좋은 관계처럼 보였지만 가식적인 태도였던 친구 등등..

나이가 들고 한자리에 오래있고 동일한 일을 오래할 수록
고집이 세진다. 과거 성공한 경험이 있으면 더욱 더 심해진다.
듣는척 하지만 듣지 않는다. 이미 답이 정해져 있고 설득에 집중하게 된다.
내가 그렇다. 최근 들은 책이 도움이 많이 되어 지금은 좀 바뀌고 있다.

나이 50이 되기전 새로운 준비를 하고 싶다.
그래서 평가받고 나를 바꿔보고 싶다.
내 문제를 찿아보고 싶다. 내가 판단한 내 문제가 아닌
다른 사람이 보는 나에 문제를 알고 고쳐보고 싶다.

아마도 올해 한번쯤은 평가받을 기회가 생길것으로 생각된다.
내가 원해서 평가받을 기회가..
그 기회에서 멘탈이 흔들리지 않으려면 정신수양은 좀 해야겠다.
그냥 오늘은 몸살기도 있고 이래저래 많이 생각을 해본다.

감사하고 사랑하고 축복한다. - 카카-

Sort:  

누군가에게 평가 당하는 것은 스트레스가 제법 있네요.

평가는 좋아도 스트레스 나빠도 스트레스죠
평가로 뭔가 불이익을 당하면 그건 더 스트레스~~
제가 좀 못된 성격이라 고처보고 싶은 마음에 ㅋ
차카게 살겠습니다. ^^

평가하는 것도, 평가받는 것도 신경쓰이고 어려운 일이죠;;

평가하는게 어렵더라구요
객관적인 평가 , 투명한 평가 다 어렵습니다.
이게 이익과 관련되면 더 어렵구요
어렵지만 기준 정해놓고 기준대로 그냥 막 합니다.

멋진 분이라는 평가가 나올겁니다. 잘생기고....라고 해주면 금상첨화.... ㅎㅎ

댓글은 항상 이쁜말만 써주셔서 감사
제가 누군지 찿아보려고 했는데 아직도 못찿고 있어요
누구세요? ㅎㅎㅎ 항상 감사합니다.

비밀입니다. ㅋㅋ

평가는 후세에 할테니 최선을 다해서 사시면 됨니다.

미래는 개척해서 만드는것이니까요

후세에 평가받을 만한 인물이 되어야 하는데
그냥 기억에 없는 사람이 될까 살짝 걱정이네요
뭐 기억에 없다고 큰일날건 없지만요 ㅋ
최선을 다해서 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개척도 잘 하겠습니다. 꾸벅^^

후세에 평가받을 만한 사람이 되어야 하는디~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잘 개척하겠습니다. 이쁘게 만들겠습니다.

부하직원이 상사를 평가하는데 재밌는 결과를 많이 보게된다.

카카흉아? 근데 이게 제대로 된 평가가 나와? ㅎㅎ

이게 상사들은 누가 어떤 평가를 했는지 잘 몰라
취합된 종합결과만 보기때문에... 인사팀에 1명만 알고..

보통 전문성, 리더쉽,소통능력 , 부문성장성등 다른 부서 부하직원도 함께 평가를 하거든
난 전체 결과를 봐서 개개인 부서 및 타부서 현황을 보면
암튼 재밌는 결과가 많이 나와!!
든든형 무섭지... 이런 평가 할까봐 ㅎㅎㅎㅎㅎ

인사평가 결과 공지♥

카 : 카리스마 넘치는 형
카 : 카라멜처럼 달콤한 형
인사평가 결과 "S" 등급입니다.

오예~~~~~
평가를 했으면 보상을~~
말로만 시러!! ㅋㅋ 고마워용 팥쥐형

내가 모르는 내 모습
다른 사람이 어떻게 볼까
궁금합니다.
불안하기도 하고...

카카님은 주위에서 늘 좋은 평을 받고 계시지요?
스팀짱에서의 모습이 그럴 말해주고 있습니다.

좋은부분만 봐 주셔서
좋게 평가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가끔 좋은것만 듣고 들으려고 하는건
아닌지 걱정을 하곤 합니다.
쓴소리를 좀 더 귀담아 들으려고 합니다.
나이가 들수록 구수하고 가까이 가고싶고 깊이있는 그런 사람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