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ven의 秀討利(Story) 172 : 달려라, 포레스트 검프

in #sctlast year (edited)

Raven의 秀討利(Story) 172 : 달려라, 포레스트 검프

PhotoFunia-1556217353.jpg

steemit_eng.png

그는 아무렇지도 않게 말합니다.

바보는 지능이 조금 낮은거 뿐이다.라고.

남들보다 조금이라도 뒤쳐질까봐, 얼빵해 보일까봐 전전긍긍하는 사람들에게 덤덤하게 던져지는 이 말은 잔잔하지만 큰 울림이 있습니다.

포레스트검프.jpg
<source : naver image>

미국의 현대사를 한 사람의 인생을 통해 관통하는 영화 포레스트 검프

그의 입을 통해 들려주는 그의 어머니의 말들은 어렵지 않고 일상적이지만 아름답습니다.

인생은 쵸콜릿 상자 같은 거다. 그걸 집기전에는 무엇인지 알 수 없다.

기적은 매일 일어난다

우리는 매일매일을 아름답고 긍정적인 눈으로 바라보았는지, 어둡고 부정적인 눈으로 바라보았는지.

CollageMaker_20190915_200811519.jpg
<source : naver image>

그리고 생의 마지막을 준비하며, 자신의 운명이 무엇인지 묻는 아들에게 그녀는 스스로 알아내야 하는 것이라고 말해줍니다.

그리고 우리 역시 되뇌입니다.
나의 운명은 무엇일까?

잘 걷지 못했고, 어리숙했던 이 남자아이의 유일한 위안은 또래의 여자아이 제니, 모두가 검프를 외면할 때 유일하게 스쿨버스 옆좌석을 허락해준 친구

검프는 제니 덕분에 뛰게 됐고, 그 달리기 덕분에 미식축구로 대학에 갔습니다.
월남의 처절한 전장에서는 제니에게 편지를 쓰며 견딜 수 있었습니다.

CollageMaker_20190915_200559390.jpg
<source : naver image>

우직하게 그 누군가 한 사람만을 평생 사랑한다는 것이 쉬운 일은 아니지만 포레스트검프에게는 쉬운 일이었을지 모르겠습니다.

그녀는 아픈 가정사를 가졌던 것 같습니다. 그래서 그토록 방황하며 떠돌았는지 모르겠습니다.

CollageMaker_20190915_205344456.jpg
<source : naver image>

그녀는 검프에게 삶의 희망이었지만, 아이만 남긴채 먼 곳으로 떠나고 맙니다.
아들은 어쩔 수 없이 아빠를 닮는 것인지, 고개를 기울이는 모습이 똑같습니다.
그리고 그 아들은 오래전 아빠가 처음 학교를 가기 위해 스쿨버스를 타던 그 자리에서 아빠와 함께 버스를 기다립니다.

어쩌면 그녀는 둘의 아이를 검프에게 남김으로서 그에게 새로운 삶의 희망을 주고 싶었던것이 아니었을까하고 짐작해봅니다.

그리고 두 남자.

CollageMaker_20190915_204113234.jpg
<source : naver image>

버바검프 새우를 만들게 해준 된 군동기 버바
두 다리를 잃고, 함께 새우잡이를 한 테일러 중위

포레스트 검프에게 만남은 그의 운명을 결정짓습니다.
대학 졸업식에서 만난 입대홍보원을 만나서 군대에 갔고, 인생의 친구 둘을 만났으니까요.

군대-1.jpg
<source : naver image>

신병교육대에서 왜 육군에 입대했는가?라는 상사의 물음에 상사님 명령에 따르기 위해서입니다.라는 그의 대답으로 아이큐 160은 넘는 천재같다는 칭찬을 듣는 장면은 정말 일품입니다. 사회에서는 바보라 놀림 받았지만, 진정 군대가 원하는 인재는 그였으니까 말입니다.

CollageMaker_20190915_213259379.jpg
<source : naver image>

그리고 케네디 대통령과 만나는 유명한 이 장면과 탁구를 치는 것도 당시에는 최고의 CG였다고 하는데, 지금봐도 어색하지 않습니다.

CollageMaker_20190915_090807338.jpg
<source : naver image>

늘 뛰었던 그,
괴롭히는 동창들을 피해 달렸고,
커서도 늘 달렸고,
답답한 마음에 무작정 달렸습니다.

그에게 달리기는 알을 깨고 나오는 것과 같은 것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포레스트는 바보지만, 바보라서 그의 삶은 아름답습니다.

그래서 이 영화를 참 여러 번 봤지만, 볼 때마다 이런 생각이 듭니다.

바보처럼 살아야겠다


CollageMaker_20190910_114201717.jpg

읽어주셔서 고맙습니다. 😊

p_01.png

- Raven의 秀討利(Story) 목록

제목링크
1~170Raven의 秀討利(Story) 목록(1~170)링크
171지구는 누가지키지? 병구?링크
172달려라, 포레스트 검프링크

newen_LOGO_두껍.png

멋진 대문에 도움주신 @kiwifi님 고맙습니다.👍😊

steemit_logo.png

aaronhong_banner.jpg


Sponsored ( Powered by dclick )

dclick-imagead

Sort:  

Congratulations @ravenkim! You have completed the following achievement on the Steem blockchain and have been rewarded with new badge(s) :

You published a post every day of the week

You can view your badges on your Steem Board and compare to others on the Steem Ranking
If you no longer want to receive notifications, reply to this comment with the word STOP

To support your work, I also upvoted your post!

Vote for @Steemitboard as a witness to get one more award and increased upvotes!

감명깊게 본 영화입니다~^^

네 저도 좋아하는 영화에요^^ 어려서 볼 때와 나이들고 볼 때의 느낌이 사뭇 다른 영화에요

Thank you for your continued support towards JJM. For each 1000 JJM you are holding, you can get an additional 1% of upvote. 10,000JJM would give you a 11% daily voting from the 700K SP virus707 account.

최고의 영화중 하나인 것 같아요.

맞습니다. 명작이에요^^

여러 번 읽게 되네요 ㅎㅎ

이벤트 참여 감사드립니다.^^

고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