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LINTERLANDS] 스플린터랜드와 하스스톤(Hearthstone)의 차이점 : 게임 플레이

in #steemmonsters10 months ago

hearth stone.jpg

안녕하세요, 디온입니다. 애그로드(@aggroed)가 자신의 블로그에 스플린터랜드와 하스스톤이 어떤 차이점이 있는지에 대해서 소개하는 장문의 글을 올렸습니다.

두 게임의 특성을 여러 측면에서 자세히 다루는 시리즈물이 될 것으로 보이고, 그 첫 번째 시리즈에서는 게임 플레이(Game Play) 측면에서의 차이에 대해서 다루고 있습니다. 해당 포스팅을 소개드립니다.

splinterlands.png

스플린터랜드와 하스스톤은 모두 디지털 트레이딩 카드게임이지만 미묘한 차이가 있습니다. 두 게임의 가장 큰 차이점은 바로 게임 플레이 방식 그 자체입니다.

하스스톤은 15~30분 동안 지속되는 턴 바이 턴 방식으로 5~45분간 진행이 되는 방식입니다. 반면에 스플린터랜드는 게임 룰(Rule set)과 마나 캡(Mana cap)의 변화에 따라 게임 시작 전에 플레이어들이 자신의 모든 의사결정을 내리는 방식으로 진행이 되고 약 3분간 진행이 됩니다. 두 게임은 모두 트레이딩 카드게임이지만 플레이 스타일은 매우 다릅니다.

#1. 게임 플레이


(1) 하스스톤

  • 두 게임의 가장 큰 차이점은 게임 플레이 자체에 있습니다. 하스스톤에서는 팩을 구입하고 덱을 조합한 다음 해당 덱을 아레나로 가지고 상대와 전투를 하게 됩니다.

  • 플레이어들은 소량의 마나를 소비하며 게임을 플레이하게 되고, 매 턴마다 마나의 양이 증가합니다. 자신의 턴이 되면 플레이어들은 영웅 능력을 포함하여 마나를 소비할 대상을 선택합니다.

  • 매 턴마다 상대의 몬스터를 공격할 것인지, 아니면 상대의 영웅을 공격할 것인지를 선택할 수 있고 결과적으로는 상대의 영웅의 체력을 먼저 0으로 만드는 플레이어가 승리합니다. 평균적으로 게임은 한 판당 15~30분 정도가 소요됩니다.

(2) 스플린터랜드

  • 하스스톤과 동일한 카드 게임이지만 훨씬 짧은 시간에 플레이를 할 수 있도록 디자인되어 있으며, 게임 플레이 측면에서 플레이어가 직접 조작할 수 있는 부분이 생략되어 있습니다.

  • 플레이어들은 카드를 구매하고 거래하여 얻을 수 있습니다. 플레이어가 전투(Battle)버튼을 클릭하면 전투 상대가 누군지와 함께 해당 상대가 최근 5개의 전투에서 어떤 팀을 사용했는지를 알 수 있습니다.

  • 그리고, 어떤 스플린터를 사용할 수 있는지, 마나캡이 얼마나 되는지, 전투에 어떤 규칙이 적용되는지를 확인한 뒤 플레이들은 자신의 팀을 만들어 제출하게 됩니다.

  • 게임의 승자는 게임의 규칙에 따라 자동적으로 결정이 되며(일반적으로는 몬스터들의 스피드에 따라 결정이 됩니다), 플레이어들은 어떻게 전투가 진행되었는지를 다시 확인할 수도 있습니다. 빨리감기 모드로 전투를 다시보기를 할 때는 시작부터 끝까지 약 3분 정도가 소요됩니다.

#2. 유저들의 반응


처음에 하스스톤이나 매직더개더링과 같은 게임을 하다 온 플레이어들은 스플린터랜드에서 전투를 직접 조작하는 플레이 모드가 제거된 것에 대해 다소 회의적이었습니다. 그러나 시간이 지남에 따라 우리 게임의 이런 측면을 선호하는 쪽으로 조금씩 변화하기 시작했습니다.

맷(@yabapmatt)과 저(@aggored)는 모두 하트스톤의 상위 5%의 플레이어였습니다. 제가 높은 수준에 도달했을 때, 하스스톤 게임은 트릭을 만들고 상대가 이를 터뜨리기 전에 이를 터뜨리는 방식이 전부라는 것을 알게 된 다음날 저는 하스스톤을 접었습니다.

하스스톤을 정말 많이 플레이해보면서 우리가 느낀 또 다른 점은 최고의 플레이어들이 집중하는 소수의 덱으로 게임 전략이 수렴한다는 것이었습니다. 5~6개의 덱이 다른 모든 덱들을 이겨버리고, 정상에 있는 팀들도 이 6개 정도의 덱을 사용하려 순위를 결정짓게 됩니다.

맷과 저는 스플린터랜드를 디자인할 때 다른 경험을 원했습니다. 우리는 특정 카드나 덱이 게임에서 가장 강해지는 것을 원하지 않았습니다. 어떤 상황에서는 해당 카드와 덱이 가장 강하지만, 다른 상황에서는 약해질 수 있기를 바랐습니다. 이것이 우리가 다른 게임룰을 설계한 이유입니다.

모든 전투는 아무런 룰이 없는 기본 룰, 또는 하나의 룰, 또는 2개의 룰이 적용되고 계속해서 바뀌게 됩니다. 그리고 이 룰에 다양한 마나 캡이 적용이 되어 플레이어들은 다양한 조합을 만들게끔 되어 있습니다.

맨처음에 플레이어들은 게임을 하면서 직접 실시간으로 전술적인 조작들을 할 수 없다는 점에 대해 짜증을 내기도 했지만, 빠르게 진행되는 전투와 1장의 카드만을 손에 쥐고 있을 필요가 없다는 점에서 흥미를 느끼기 시작했습니다.

스플린터랜드의 모든 전투들은 상대방이 어떤 패를 낼 것인지를 예측하고 거기에 맞는 카드를 내는 전략 의사결정으로 가득차 있으며 3분 마다 굉장히 속도감있는 게임을 반복할 수 있습니다.

#3. 다음 포스팅


하스스톤과 스플린터랜드를 비교하는 다음 포스팅에서는 경제(Economy)가 어떻게 다른가에 대해서 다룰 예정입니다.

Sort:  

오늘도 즐몬하세요~

매우 좋은 분석이네요. 하스스톤의 약점을 정확히 짚었어요.

재밌네요. ㅎ

다음 편이 기대되는데, 애그로드가 아직 안올려주네요 ㅎㅎㅎ